핫이슈/정치이슈

진에어 부사장 조현민 전무 물벼락 갑질 논란 나이 결혼 언니 조현아

대한항공 조현민 전무 물벼락 갑질 논란 나이 결혼 언니 조현아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차녀인 조현민이 광고대행사 직원에게 소리를 지르며 물을 뿌렸다는 의혹이 제기되었다. 2014년에는 언니이자, 장녀인 조현아 대한항공 부사장이 '땅콩회항' 사건으로 우리나라에 갑질 논란을 제대로 알렸다.



그에 이어 동생인 조현민까지 갑질 논란에 휩싸이니, 여론은 최악이며 청와대 청원에는 관련된 많은 글들이 올라왔다. 광고업체에 따르면 조현민은 지난달 대한항공과의 광고를 대행하는 회의 자리에서 직원에게 소리를 지르고, 얼굴을 향해 물을 뿌렸다.




직원이 대한항공 영국편 광고와 관련한 질문에 대해서 답을 하지 못하자 저질렀다고 한다. 해당 업체 익명 게시판에는 관련된 글이 올라왔지만, 바로 삭제되었다.



대한항공에서는 일부 사실을 인정하면서도, 얼굴에 물을 뿌렸다는 점을 부인했는데 '광고대행사와의 회의 중 언성이 높아졌고, 물이 든 컵을 회의실 바닥으로 던지면서 물이 튄 것은 사실이다. 직원 얼굴을 향해 뿌렸다는 것은 사실이 아니고, 광고대행사 사장이 사과 전화를 했다는 내용도 사실과 다르다.' 라고 했다.




근데, 그런 논란이 있기전에 광고대행사 직원에게 갑집을 했다는 것은 사실이 아닌가? 언니인 조현아는 승무원의 땅콩 제공 서비스를 문제 삼아서 이륙 준비중인 여객기를 탑승게이트로 되돌리기까지 한 물의를 빚었다.



근데, 이젠 동생까지 그러니 가정교육이 잘못되었다는 소리를 듣고 있다. 조현민은 SNS에 사과문을 올렸지만, 딱히 와닿지 않는다. 개별적으로 사과는 했지만, 엎질러진 물이었다며, 감정 관리를 못한 자신의 잘못이라고 한다.





다른 직원들은 감정 관리를 못해서 윗사람의 행동들을 받아주고 있는지.. 잘 생각해봤으면 좋겠다.

 

사과도, 논란이 될까봐 두려워서 한 것이 아닐까 싶다. 그리고, 조현민 전무는 당사자에게 문자로 사과했다고 한다. 앞에서 사과를 하지도 않았군.


조현민은 1983년생으로 올해 나이 36살이다. 서울대학교 경영대학원 글로벌 경영학 출신으로, 2016년 7월에 진에어 부사장이 되었다. 아버지는 조양호이고, 언니는 조현아다. 과거부터, 직원들에게 막말을 했다고 하며, 땅콩회황 사건 관련 옹호성 발언까지 했었다.


결혼은 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부족한 것 없이 자라와서 그런지, 자신의 부족한 점이 뭔지 모르는 것 같다.

 [ 1 ]  [ 2 ]  [ 3 ]  [ 4 ]  [ 5 ]  [ 6 ]  [ 7 ]  [ 8 ]  [ 9 ]  [ ··· ]  [ 464 ]